교회간판 LED공사

3.1 공휴일에 우리교회는 건물외벽 간판에 LED를 공사를 했다. 10여년전 건물외벽에 부착된 교회 간판에는 조명시설을 하지 못했다.  이유는 비용때문이었다. 그런데 이번에 피오니아화장품 김일환 대표께서 공사대금을 헌금해 주셔서 공사를 하게 된 것이다. 우리 교회는 주차장에 스카이카를 설치해야 하기 때문에 공휴일이 아니면 공사하는데 애로사항이 있다.

이번 공사는 전에 설치한 스카시간판에 LED를 붙이고, 그 위에 캡을 덮는 방식으로 시공할 기획이다. 그럴 때 5층벽에 있는 간판글씨의 정확한 크기를 알아야 한다. 그래서 1차적으로 한달전 스카이카를 불러서 5층에 있는 간판 글씨의 본을 떠서 글씨의 크기를  2미리 정도 크게 제작했다.

그리고 아래 그림처럼 되어 있는 곳에 LED를 붙이고 잔넬 캡을 씌우는 작업을 한 것이다.
이 작업은 두번으로 나누어 시공되었다. 1차적으로 스카이카를 타고 올라가 LED만 붙이고 배선 작업을 한 것이다. 이 작업은 두 시간 정도 소비되었다. LED를 붙이고 실리콘으로 고정해 주었고 배선작업을 했다. 배선은 기본이 병렬이며, 마크포함해서 네자씩 두 채널로 작업을 해서 좌측에 보이는 전기선이 있는 곳으로 넣었다. 참고로 좌측에 보이는 전기선은 내보 배전판에서 나은 220V 전기 원선이다. 그래서 설치한 LED선을 이곳에 바로 연결하면 고장이 난다. LED 선은 12V 아답터에 연결을 해야한다. 그래서 아래 보이는 선은 제거를 하고 제거한 곳에 설치한 LED선을 넣고 건물안에서 아답터에 연결을 해야 한다. 이때 주의 할 것은 벽에 나와 있는 선에 전기가 연결되어 있기 때문에 미리 차단기를 내려 놓아야 한다.

LED설치가 끝난 다음 스카이카에 미리 제작한 글짜잔넬을 싣고 다시 올라가서 벽에 붙여진 스카시글자위에 씌웠다. 글짜잔넬의 고정을 위해 사방에 피스를 조이고 실리콘을 마무리를 해 주었다.

교회 안으로 들어와 아답터에 타이머스위치(설정된 시간에 자동으로 켜고, 끄는 스위치)를 달고 밖에서 넣은 12v 출력선을 아답터에 연걸하니 아래와 같이 완성되었다.

강북꽃동산교회

제5회 영성회복40일 특별새벽기도회

제5회 여성회복40일 특별새벽기도회가 구정 전날인 2월 2일에 은혜가운데 마쳤다.
지난해 12월 17일에 시작된 기도회는 주일을 제외한 모든 날에 모임을 갖었고, 2019년 교회 표어인 이웃을 섬기는 교회에 초점을 맞춰 성경에 나타난 섬김을 주제로 설교를 하고 기도회를 갖게 되었는데, 예수님이 세상에 오신 목적이 섬김을 받으시기 위함이 아니라 섬기러 오셨다는 사실에 주목을 하자 교회는 숙연해 졌고, 섬김에 놀라운 능력이 있다는 사실에서 앞으로 우리교회가 나갈 방향을 새삼 발견하게 되었다.
이 기도회를 중요시 생각하고 인근 각처에서 매일 새벽 참여하신 성도들에게 도전을 받았다.

2019 세상을 섬기는 교회

2019년 우리교회는 세상을 섬기는 교회로 목표를 정했다.
(눅 7:32) “비유컨대 아이들이 장터에 앉아 서로 불러 가로되 우리가 너희를 향하여 피리를 불어도 너희가 춤추지 않고 우리가 애곡을 하여도 너희가 울지 아니하였다 함과 같도다”라는 말씀이 생각이 난다. 주님이 우리에게 세상에 빛이라고 말씀 하셨는데, 우리가 어떻게 세상에 빛이 될 수 있을까? 그것은 선한 행실의 빛이라고 생각한다. 선한 행실의 빛은 진정으로 세상을 섬길 때 나오는 빛이라고 믿는다.

성경퀴즈대회와 암송대회

주일오후 우리는 매우 긴장하며 오후예배에 모였다.
오늘 수개월전부터 예고했던 청년회 주최 성경퀴즈대회와 암송대회가 있는 주일이기 때문이다. 청년회는 이 대회를 위해서 수없이 모임을 갖었고 드디어 주일을 앞둔 하루전 어제 상품을 준비해 놓았다. 이대회가 성도들에게 긴장되는 것은 성경퀴즈 대회가 진행되는 동안 성경실력이 들통이 날까봐가 아닌가 한다. 그러나 그것은 청년회를 지도하는 교역자가 가이드라인을 주었기 때문에 별 문제는 없었다.  그날 대회는 4조로 나누어 철저하게 그룹별로 답을 맟추는 형식으로 진행되었다. 때문에 개인의 성경지식이 들통이 나는 일은 없었다. 다만 성경 암송을 할 때 스마트폰을 쳐다보는 분들도 있었지만 모두 애교로 넘어갔다. 아쉬는 것은 수개월동안 암송을 했다고 자신하시는 분들이 자꾸 가다가 멈춘다. 나이간 든 것은 잊고 예날 만 생각만 하고 나갔는데… 모두를 안탑깝게 했다.  그래서 그날 가장 우리를 안탑깝게 한 정**권사에게 MVP가 돌아갔다.

재치있게 진행하는 박지우 청년때문에 너무 행복했다. 우리교회 유치부때부터 다녔던 어린애가 이제는 대학생이 되고 청년이 되어 이런 행사를 과감하게 진행한다.
모든 영광을 주님께 돌린다.

4회 40일 특별새벽기도회

올해로 네번째 맞는 40일 특별새벽기도회가 은혜중에 진행중이다.
4년전 교회가 어려운 일이 있을 때, 정영선 장로님께서 우리도 40일 특별기도라는 것을 하면 어때요 라고 했을 때, 이미 응답을 확신했다. 그리고 그 주에 교회에 공고하고 그 주부터 시작한 40일 특별새벽기도회는 올해로 네번째 맞이했다.
기도가 은혜의 방편이라는 말이 새삼 생각이 난다. 우리의 기도를 들으시기를 원하시는 하나님은 첫번째 40일기도때부터 지금까지 한없는 은혜로 인도하신다.
올해도 벌써 20일을 지나고 있다. 매일 설교를 준비하고 새벽에 말씀을 나눌 때, 매일 은혜가 새롭다.
올해 유난히 추운 날씨에서, 감기로 기침을 연실 하시면서 얼굴은 마스크로 가리고 온 몸은 자녀들의 롱패딩으로 두르고, 그위에 담요를 또 쓰고 새벽을 깨우는 성도들을 축복한다.
2018년 우리 성도들에게 승리해 해가 될줄 믿는다.

제2회 임직예배를 드립니다.

주께서 이곳에 강북꽃동산교회를 세우시고 두번째 임직자를 세우시게 되었습니다.
여러가지로 부족한 저들에게 교회를 맡기신 주님께 영광을 돌리며, 꽃동산교회 당회와 김종준 목사님께 감사드립니다.

(딤전 1:12) “나를 능하게 하신 그리스도 예수 우리 주께 내가 감사함은 나를 충성되이 여겨 내게 직분을 맡기심이니”라는 말씀 붙들고 감사하며 열심히 하겠습니다.

수요제자반 개설

우리교회는 추석이 지난  수요일 저녁부터 청년부 제자훈련반을 새롭게 개설하게 되었다.
그동안 늘 함께 말씀으로 새로워 지기를 갈망하는 청년들이 시간을 조정하여 수요예배를 마친 수 함께 공부를 하기롤 한 것이다.
청년들이 말씀으로 온전히 세워져서 다음세대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성도들의 많은 관심을 갖어 주시길 바란다.

행복을 드립니다.

교회는 하나님이 세상을 사랑하셔서 세우신 사랑의 흔적이다. 그래서 교회는 언제나 세상을 섬기는 곳이 되어야 한다. 주님은 세상을 섬김으로 구원을 이루셨다.
따라서 주님의 피로 구원받은 성도는 마땅히 세상을 섬겨야 한다. 우리교회는 창립이래로 지금까지 그 사랑을 꾸준히 실천해 왔다. 그리고 지금은 그 사랑을 좀더 구체적으로 실천하기 위하여 행복드림팀을 운영하게 되었다.
행복드림팀은 한마디로 하나님이 우리에게 주시고 우리가 가지고 있는 여러가지 달란트로 지역에 가난하고 소외된 이웃을 섬기는 프로그림이다.
행복드림팀은 지역을 위해 항상 열려있다. 우리교회가 가지고 있는 달란트는 조건없이 그냥드린다.

우리가 보유한 달란트 : 전기수리, 수도공사 수리, 가구수리공사, 대문방충망 수리, 각종목공작업, 철공작업, 전기용접 가능, 개척교회 간판제작, 십자가종탑수리, 제작 가능
연락처 : 1661-9175, 이메일 : oktokr@nate.com